저녁에 물들다

정보

원본: http://www.nicovideo.jp/watch/sm29291647
원제: 夕染
작곡: 벌룬
작사: 벌룬
사용 보컬로이드: v flower

가사

揺れる懐中電灯と君が静かに溶けだす
유레루 유레루 카이츄우덴토오토 키미가 시즈카니 토케다스
흔들리는 회중전등과 네가 조용히 녹아내려

気付いたら逆さになった夢の中
키즈이타라 사카사니 낫타 유메노 나카
알고 보니 거꾸로 된 꿈 속

暮れる 今日はもう眠れないな
쿠레루 쿠레루 쿄오와 모오 네무레나이나
날이 저물어 오늘은 더 잠이 오지 않네

また夜を逃す 夕に染まる街
마타 요루오 노가스 유우니 소마루 마치
다시 밤을 놓쳐 저녁에 물드는 거리

壊れた傘を抱いて俯いた
코와레타 카사오 다이테 우츠무이타
부서진 우산을 안고서 고개 숙였어

君によく似た後ろ姿だった
키미니 요쿠 니타 우시로스가타닷타
너와 많이 닮은 뒷모습이었어

さあ 君がもし明日を汚すのなら
사아 키미가 모시 아스오 요고스노나라
자 네가 만약 내일을 더럽히게 된다면

焼けるような日々も変わってしまう
야케루요오나 히비모 카왓테시마우
찌는 듯한 날들도 바뀌어버려

意味も無く存在を確かめては
이미모 나쿠 손자이오 타시카메테와
의미도 없는 존재를 확인하고는

夕闇に声が響いた
유우야미니 코에가 히비이타
땅거미에 목소리가 울렸어

映る景色もいつか散ってしまったら
우츠루 우츠루 케시키모 이츠카 칫테시맛타라
비치는 경치도 언젠가 져버린다면

僕の存在感なんてばらばらになってしまう
보쿠노 손자이칸난테 바라바라니 낫테시마우
내 존재감 같은 건 산산이 흩어져버려

回る焦燥と夏の噂 今も忘れない
마와루 마와루 쇼오소오토 나츠노 우와사 이마모 와스레나이
맴도는 초조와 여름의 소문 지금도 잊지 않아

思い出してむなしくなっちゃうな
오모이다시테 무나시쿠낫챠우나
생각해내고서 공허해져버리는걸

曖昧に笑って今日を誤魔化した
아이마이니 와랏테 쿄오오 고마카시타
애매하게 웃고서 오늘을 속여넘겼어

なのにどうして声は小さくなっていく
나노니 도오시테 코에와 치이사쿠낫테이쿠
그런데 어째서 목소리는 작아져만 가는 거야

僕がもし明日を望むのなら
보쿠가 모시 아스오 노조무노나라
내가 만약 내일을 바란다면

褪せるような熱を奪ってしまう
아세루요오나 네츠오 우밧테시마우
약해저가는 열기를 빼앗아버려

我儘に振り回すことだけでは
와가마마니 후리마와스 코토다케데와
제멋대로 행동하기만 해서는

困らせるだけだ
코마라세루다케다
곤란하게 할 뿐이야

わかってる どんなに言葉をまとっても
와캇테루 돈나니 코토바오 마톳테모
알고 있어 아무리 말을 걸쳐본대도

結局薄っぺらい僕のままだ
켓쿄쿠 우슷페라이 보쿠노마마다
결국엔 얄팍한 나일뿐이야

咽るような夏が嫌いだった
무세루요오나 나츠가 키라이닷타
목이 막히는 여름이 싫었어

早く夜になれと願っていた
하야쿠 요루니 나레토 네갓테이타
어서 밤이 되라고 빌어왔어

味気ない程、日々は無邪気に終わる
아지케나이호도, 히비와 무자키니 오와루
따분할 정도로, 하루는 무심하게 끝나

さあ 僕等もし明日に背を向けたまま
사아 보쿠라 모시 아스니 세오 무케타마마
자 우리들이 만약 내일에 등을 돌린 채로

眠れたら幸せだったかな
네무레타라 시아와세닷타카나
잠들었다면 행복했으려나

夜を待つ夕闇の底に落ちて
요루오 마츠 유우야미노 소코니 오치테
밤을 기다리는 땅거미의 바닥에 떨어져

さよならも言えずただ手を引いていた
사요나라모 이에즈 타다 테오 히이테이타
안녕도 말하지 못하고 그저 손을 흔들고 있었어

いじらしい日々だった
이지라시이 히비닷타
애처로운 나날이었어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다음의 라이선스를 따릅니다: Creative Commons Attribution-ShareAlike 3.0 Licen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