밝지 않는 밤을 부숴라

정보

明けない夜を壊せ
출처 sm19806841
작곡 Task
작사 Task
노래 GUMI

가사

とりあえず封筒を開ける 響く温度 弾ける何か
토리아에즈 후우토오오 아케루 히비쿠 온도 하지케루 나니카
일단 봉투를 열어 퍼지는 온도 터지는 무언가
「苦しい」ともがく君の声 聞きなれた私を何処へ?
「쿠루시이」토 모가쿠 키미노 코에 키키나레타 와타시오 도코에?
「괴롭다」며 발버둥치는 너의 목소리를 듣는 게 익숙해진 나를 어디로?
意味のない駆け引きがお好きならば どうぞ
이미노나이 카케히키가 오스키나라바 도오조
의미 없는 줄다리기가 좋으시다면 부디
空論のような 夢芝居だって構わない
쿠우론노 요오나 유메시바이닷테 카마와나이
공론과 같은 꿈속의 연극이라고 해도 상관없어
僕ら いつの間にかフィクション映画のように
보쿠라 이츠노 마니카 휘쿠숀 에이가노 요오니
우리들은 어느새인가 픽션 영화처럼
何食わぬ顔でこの街の中
나니쿠와누 카오데 코노 마치노 나카
모르는 척하며 이 거리 속에서
まだ明けない夜へと
마다 아케나이 요루에토
아직 밝지 않은 밤을 향해
手を伸ばしてるの 懲りずに精一杯 どうして?
테오 노바시테루 노코리즈니 세이잇파이 도오시테?
손을 뻗고 있어 질리지도 않고 있는 힘껏 어째서?
占い師のアドバイスはさ 極端すぎて すがることもない
우라나이시노 아도바이스와사 쿄쿠탄스기테 스가루 코토모나이
점쟁이의 어드바이스는 너무 극단적이라서 매달릴 일도 없어
一ページ先の未来は 冷たすぎて 固まりそうだ
이치페에지 사키노 미라이와 츠메타스기테 카타마리소오다
한 페이지 앞의 미래는 너무 차가워서 굳어버릴 것 같아
気休め 戯言も独り言も慣れた
키야스메 자레고토모 히토리고토모 나레타
한때의 위안인 농담도 혼잣말도 익숙해졌어
君の寝息 救えないなんて泣きそうだ!
키미노 네이키 스쿠에나이난테 나키소오다!
너의 자는 숨소리를 구할 수 없다니 울 것만 같아!
僕ら 当たり前を無視してごめんね
보쿠라 아타리마에오 무시시테 고멘네
우리들이 당연한 것을 무시해서 미안해
でもそうすることより 方法がまだ
데모 소오스루 코토요리 호오호오가 마다
그래도 그렇게 한다기 보단 방법을 아직
よく分からないのです
요쿠 와카라나이노데스
잘 모르겠습니다
涙の先には素敵な結末が待ってる?
나미다노 사키니와 스테키나 케츠마츠가 맛테루?
눈물의 끝에는 멋진 결말이 기다리고 있어?
「目を覚ませ」とヒトの声 苦し紛れ銃を打つ
「메오 사마세」토 히토노 코에 쿠루시마기레 쥬우오 우츠
「눈을 떠라」라는 사람의 목소리 괴로움에 총을 쐈어
夜は今日も静かに狂う
요루와 쿄오모 시즈카니 쿠루우
밤은 오늘도 조용히 미쳐가
子供だった君のことが 今になって愛しく思う
코도모닷타 키미노 코토가 이마니 낫테 이토시쿠 오모우
어린아이였던 네가 이제 와서야 사랑스럽다고 느껴져
もう会えないなんて言葉が
모오 아에나이 난테 코토바가
이제 만날 수 없다는 말이
通り過ぎる
토오리스기루
지나쳐가
僕ら いつの日にかフィクション映画のような
보쿠라 이츠노 히니카 휘쿠숀 에이가노 요오나
우리들은 어느 날부터인가 픽션 영화 같은
この闇の中へ明かりを灯す 日を静かに待つのさ
코노 야미노 나카에 아카리오 토모스 히오 시즈카니 마츠노사
이 어둠 속에 빛을 비춰 해를 조용히 기다리는 거야
誓うことが出来た 君の手を握りしめ
치카우 코토가 데키타 키미노 테오 니기리시메
맹세할 수 있었던 너의 손을 움켜쥐어
混沌の先へ 明けない夜を壊せ
콘톤노 사키에 아케나이 요루오 코와세
혼돈의 너머로 밝지 않는 밤을 부숴라
壊せ
코와세
부숴라

댓글

새 댓글 추가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내용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