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코이 폼・퀄리아

정보

デコイフォルム・クオリア
출처 sm34998999
작곡 테이쿠루
작사 테이쿠루
노래 하츠네 미쿠

가사

プリセットジャンキー、悪鬼羅刹
푸리셋토 쟌키이, 아쿠키라세츠
프리셋 정키, 악귀나찰
待てど繰り返す情動 音は絶えず
마테도 쿠리카에스 죠오도오 오토와 타에즈
기다려도 반복되는 감정 소리는 끊임없이
ヴァンダリズムと硬度304
반다리즈무토 코오도 산마루욘
반달리즘과 경도 304
乞う声がこだまするこの世で
코우 코에가 코다마스루 코노 요데
기도하는 목소리가 메아리치는 이 세상에서
見え透いた罠を掻い潜るふりを
미에스이타 와나오 카이쿠구루후리오
빤히 보이는 함정에 숨어드는 척을
続ける貴方を誰も咎めず
츠즈케루 아나타오 다레모 토가메즈
이어나가는 당신을 아무도 탓하지 않고
縋り方を忘れた者だけが啼いている
스가리카타오 와스레타 모노다케가 나이테이루
의지하는 법을 잊어버린 이만이 울고 있어
消えていく 意識として
키에테이쿠 이시키토 시테
사라져가 의식으로서
際限のない干渉を 啖うのは誰が為
사이겐노 나이 칸쇼오오 쿠라우노와 다레가 타메
제한 없는 간섭을 입에 담는 건 누굴 위해
踊れや踊れ 輪になって
오도레야 오도레 와니 낫테
춤춰라 춤춰 원이 되어서
降れ、廃れた 音はもう怺えない
쿠다레, 스타레타 오토와 모오 코라에나이
내려라, 스러진 소린 이제 견딜 수 없어
果ない嫋やかに脈動して
하테나이 타오야카니 먀쿠도오시테
끝없이 느긋하게 맥동하며
軌道を番う”今日”の層は、程なく弔う心臓だ
키도오오 츠가우 “쿄오”노 소오와, 호도나쿠 토무라우 신조오다
궤도를 따르는 “오늘”의 층은, 머지않아 애도할 심장이야
亦、騙し騙し生きてるこの誰も彼もが皆
마타, 다마시다마시 이키테루 코노 다레모 카레모가 미나
다시, 속고 속이며 살아가 이 사람도 저 사람도 모두 다
その声が聴こえなくなるよう
소노 코에가 키코에나쿠 나루요오
그 목소리를 들을 수 없게 되길
細石は雨 誰だって
사자레와 아메 다레닷테
조약돌은 비 누구든지
黙れ黙れど、談ることだけと垂れ
다마레 다마레도, 카타루 코토다케토 타레
조용히 닥치라며, 이야기만 늘어놓을 뿐이야
喉から這い出た性、が姓だ
노도카라 하이데타 세이, 가 세이다
목구멍에서 기어 나온 성격, 이 본성이야
もう此の儘死に群がる事は出来ない 焦燥の荒唐
모오 코노마마 시니 무라가루 코토와 데키나이 쇼오소오노 코오토오
이젠 이대로 죽어갈 수는 없어 초조한 황당
ただ只管 寄せては還す息
타다 히타스라 요세테와 카에스 이키
그저 오로지 밀려오고 돌아가는 숨
眼は奇妙な気球のように無限へ向かう
메와 키묘오나 키큐우노요오니 무겐에 무카우
눈은 기묘한 기구처럼 무한을 향해
朝を詐って生を衒う
아사오 이츠왓테 세이오 테라우
아침을 속이고 삶을 속여
他を嘲って業を奪う
호카오 아자켓테 고오오 우바우
남을 비웃으며 업을 빼앗아
とめどなく繰り返す、音は絶えず
토메도나쿠 쿠리카에스, 오토와 타에즈
끝없이 되풀이돼, 소리는 끊임없이
それでも狂っていく歯車は
소레데모 쿠룻테이쿠 하구루마와
그래도 미쳐가는 톱니바퀴는
まるで異常だったようでいて
마루데 이죠오닷타요오데 이테
뭔가 이상해졌던 것 같아서
眩んで正常なようだった
쿠란데 세이죠오나요오닷타
눈이 아찔해 정상인 것 같았어
ただ、一人だけが自身を写して観ている
타다, 히토리다케가 지신오 우츠시테미테이루
그저, 한 사람만이 스스로를 베껴 보고 있어
園、公道、田、器楽、砂漠、模倣、唄
소노, 코오도오, 타, 키가쿠, 사바쿠, 모호오, 우타
원, 공도, 논, 기악, 사막, 모방, 노래
息絶えた 最早、殻を破った
이키 타에타 모하야, 카라오 야붓타
숨은 끊기고 어느새, 껍질을 깨부쉈어
「混合」「妄想」「童蒙」損な設定 子供が劣勢 懇願、月、精
「콘고오」 「모오소오」 「도오모오」 손나 셋테이 코도모가 렛세이 콘간, 게츠, 세이
「혼합」 「망상」 「동몽」 손해인 설정 아이가 열세, 간원, 달, 정
「さんざっぱら」憂う 頭身体全て慰めるように
「산잣파라」 우레우 아타마 카라다 스베테 나구사메루요오니
「마음껏」 걱정해 머리와 몸 모두를 위로하듯이
然らば往ぬと見兼ね統べた霧が翻した世を経る
시카라바 이누토 미카네 스베타 키리가 히루가에시타 요오 헤루
그럼 죽겠다며 볼 수 없는 안개가 하나 되어 흐르는 세상을 지나
眺めている エゴの完全な死を
나가메테이루 에고노 칸젠나 시오
바라보고 있어 에고의 완전한 죽음을
音が醒めて
오토가 사메테
소리가 깨어나
踊れや踊れ 輪になって下れ。
오도레야 오도레 와니 낫테 쿠다레
춤춰라 춤춰 원이 되어서 내려가.
「廃れた」音はもう怺えない
「스타레타」 오토와 모오 코라에나이
「스러진」 소린 이제 견딜 수 없어
果ない嫋やかに脈動して
하테나이 타오야카니 먀쿠도오시테
끝없이 느긋하게 맥동하며
軌道を番う”今日”の層は、程なく弔う心臓だ
키도오오 츠가우 “쿄오”노 소오와, 호도나쿠 토무라우 신조오다
궤도를 따르는 “오늘”의 층은, 머지않아 애도할 심장이야
亦、騙し騙し生きてるこの誰も彼もが皆
마타, 다마시다마시 이키테루 코노 다레모 카레모가 미나
다시, 속고 속이며 살아가 이 사람도 저 사람도 모두 다
その声が聴こえなくなるよう
소노 코에가 키코에나쿠 나루요오
그 목소리를 들을 수 없게 되길
細石は雨 誰だって
사자레와 아메 다레닷테
조약돌은 비 누구든지
黙れ黙れど、談ることだけと垂れ
다마레 다마레도, 카타루 코토다케토 타레
조용히 닥치라며, 이야기만 늘어놓을 뿐이야
喉から這い出た性、が姓だ
노도카라 하이데타 세이, 가 세이다
목구멍에서 기어 나온 성격, 이 본성이야
もう此の儘死に群がる事は出来ない 焦燥の荒唐
모오 코노마마 시니 무라가루 코토와 데키나이 쇼오소오노 코오토오
이젠 이대로 죽어갈 수는 없어 초조한 황당
最低で醜悪な
사이테이데 슈우아쿠나
최악에 추악한
されど享楽な
사레도 쿄오라쿠나
하지만 향락적인
残酷で悲壮な
잔코쿠데 히소오나
잔혹하고 비장한
それが心音だ
소레가 신온다
그것이 심음이야
もう一度乞う 灯火は
모오 이치도 코우 토오카와
다시 한 번 기도하는 등불은
紛う鮮烈だ
마가우 센레츠다
뒤섞인 선렬이야
旧的な死相が
큐우테키나 시소오가
구적인 사상이
慧眼へ日を問うか
케이간에 히오 토우카
혜안을 향한 날을 물어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내용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