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색 돌로레

정보

ニビイロドロウレ
출처 sm34393059
작곡 츠미키
작사 츠미키
노래 카가미네 린

가사

伽藍堂の今日に捩込むスコーピング
가란도오노 쿄오니 네지코무 스코오핀구
가람당의 오늘을 비집고 들어오는 스코핑
猿のエス・オウ・エスはもう濁声と化している
사루노 에스・오오・에스와 모오 다쿠세이토 카시테이루
원숭이의 에스・오・에스 소리는 이미 탁해져가고 있어
気附いて居るのだ疾うに 其れも壹瞬に
키즈케이테 이루노다 토오니 소레모 잇슌니
정신을 차리고 있던 것도 이미 한순간에
擬物の愛等、蹴飛ばして仕舞え
마가이모노노 아이난테, 케토바시테시마에
가짜 사랑 따위, 걷어차버려
「愛している?」
「아이시테이루?」
「사랑하고 있어?」
腐乱するストーリイ 雨曝のロンリイ
후란스루 스토오리이 아마자라시노 론리이
부패한 스토리 비에 맞은 론리
感の六ヶ目は空を叮嚀に舞っている
칸노 뭇츠메와 쿠우오 테이네이니 맛테이루
여섯 번째 감각은 신중하게 하늘을 떠돌고 있어
ポケットの自由に 詰込むブルウジー
포켓토노 지유우니 츠메코무 부루우지이
주머니 속 자유에 가득 찬 블루지
睨合って消えて行った春の様だった
니라메앗테 키에테잇타 하루노요오닷타
서로를 노려보다 사라져갔던 봄 같았어
夢の中
유메노 나카
꿈속에서
人間様の此の瞳孔が総てを知ったって
닌겐사마노 코노 도오코오가 스베테오 싯탓테
인간님의 이 눈동자가 모든 걸 알고 있다 해도
道徳観を如何解くか等、説く君は誰だっけ
도오토쿠칸오 도오 토쿠카난테, 토쿠키미와 다레닷케
도덕관을 어떻게 풀어나갈지, 말하던 너는 누구였더라
約百年弱の短編小説、細胞膜から墓場迄
야쿠 햐쿠넨쟈쿠노 탄펜쇼오세츠 사이보오마쿠카라 하카바마데
약 100년의 단편소설, 세포막부터 무덤까지
鈍い針で痛み出すミュージック
니부이 하리데 이타미다스 뮤우짓쿠
무딘 바늘에 고통 받기 시작한 뮤직
踊れ舞えや 僕の美学 一切 撃抜いて
오도레 마에야 보쿠노 비가쿠 잇사이 우치누이테
춤춰라 춤춰 내 미학을 모두 꿰뚫어버려
然すれば世界は一つになって
사스레바 세카이와 히토츠니 낫테
그렇게 세계는 하나가 되어
感覚も無くなって 喜劇は幕を閉じる
칸카쿠모 나쿠낫테 키게키와 마쿠오 토지루
감각도 사라지고 희극은 막을 내려
朝が来たら夢から覚めて さあ貫いて
아사가 키타라 유메카라 사메테 사아 츠라누이테
아침이 오면 꿈에서 깨어나 자 꿰뚫는 거야
滲む春は宙を泳いで 鈍色に変わって
니지무 하루와 츄우오 오요이데 니비이로니 카왓테
스며든 봄은 하늘을 헤엄치며 먹색으로 변해
此の願いは慥に叶うのさ
코노 네가이와 타시카니 카나우노사
이 소원은 틀림없이 이뤄질 거야
摩天楼の様に蔓延るハプニング
마텐로오노요오니 하비코루 하푸닌구
마천루처럼 만연한 해프닝
檸檬サイダーが脳に緊と粘いている
레몬 사이다아가 노오니 히시토 네바이테이루
레몬 사이다가 뇌에 찰싹 달라붙어있어
ブランコウは妙に揺れる慎重に
부란코오와 묘오니 유레루 신쵸오니
그네는 묘하게 흔들려 신중하게
錆た鉄は俎上の僕の様だった
사비타 테츠와 소죠오노 보쿠노요오닷타
녹슨 철은 도마 위에 있는 내 모습이었어
夢の中
유메노 나카
꿈속에서
人間様の此の中枢が総て判ったって
닌겐사마노 코노 츄우스우가 스베테 와캇탓테
인간님의 이 중추가 모든 걸 알고 있다 해도
恫喝達に如何勝つか等、問う僕は何だっけ
도오카츠타치니 도오 카츠카난테, 토오 보쿠와 난닷케
공갈을 어떻게 이길 수 있을지, 묻던 나는 누구였을까
約百年弱の短編小説、カービンナイフから菜箸迄
야쿠 햐쿠넨쟈쿠노 탄펜쇼오세츠, 카아빈 나이후카라 사이바시마데
약 100년의 단편소설, 카빙 나이프부터 젓가락까지
鈍い愛で痛み増すミュージック
니부이 아이데 이타미 마스 뮤우짓쿠
둔감한 사랑에 더욱 더 아픈 뮤직
踊れ舞えや 僕の美学 一切 撃抜いて
오도레 마에야 보쿠노 비가쿠 잇사이 우치누이테
춤춰라 춤춰 내 미학을 모두 꿰뚫어버려
然すれば世界は一つになって
사스레바 세카이와 히토츠니 낫테
그렇게 세계는 하나가 되어
感覚も無くなって 喜劇は幕を閉じる
칸카쿠모 나쿠낫테 키게키와 마쿠오 토지루
감각도 사라지고 희극은 막을 내려
朝が来たら夢から覚めて さあ貫いて
아사가 키타라 유메카라 사메테 사아 츠라누이테
아침이 오면 꿈에서 깨어나 자 꿰뚫는 거야
滲む春は宙を泳いで 鈍色に変わって
니지무 하루와 츄우오 오요이데 니비이로니 카왓테
스며든 봄은 하늘을 헤엄치며 먹색으로 변해
此の願いは慥に叶うのさ
코노 네가이와 타시카니 카나우노사
이 소원은 틀림없이 이뤄질 거야
夢の中
유메노 나카
꿈 속에서
人間様の此の瞳孔は何も知らないね
닌겐사마노 코노 도오코오와 나니모 시라나이네
인간님의 이 동공은 아무것도 모르고 있어
道徳観を如何解くか等、誰も判らないね
도오토쿠칸오 도오 토쿠카난테, 다레모 와카라나이네
도덕관을 어떻게 풀어나갈지는, 아무도 모르고 있는걸
約百年弱の短編小説、細胞膜から墓場迄
야쿠 햐쿠넨쟈쿠노 탄펜쇼오세츠, 사이보오마쿠카라 하카바마데
약 100년의 단편소설, 세포막부터 무덤까지
鈍い体で痛み合うミュージック
니부이 타이데 이타미아우 뮤우짓쿠
둔한 몸으로 함께 아파하는 뮤직
踊れ舞えや 僕の美学 一切 撃抜いて
오도레 마에야 보쿠노 비가쿠 잇사이 우치누이테
춤춰라 춤춰 내 미학을 모두 꿰뚫어버려
然すれば世界は一つになって
사스레바 세카이와 히토츠니 낫테
그렇게 세계는 하나가 되어
感覚も無くなって 喜劇は幕を閉じる
칸카쿠모 나쿠낫테 키게키와 마쿠오 토지루
감각도 사라지고 희극은 막을 내려
朝が来たら夢から覚めて さあ貫いて
아사가 키타라 유메카라 사메테 사아 츠라누이테
아침이 오면 꿈에서 깨어나 자 꿰뚫는 거야
滲む春は宙を泳いで 鈍色に変わって
니지무 하루와 츄우오 오요이데 니비이로니 카왓테
스며든 봄은 하늘을 헤엄치며 먹색으로 변해
此の願いは静かに消るのさ
코노 네가이와 시즈카니 키에루노사
이 소원은 조용하게 사라질 거야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내용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