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베실 활락기담

정보

アンベシル滑落奇譚
출처 sm33055059
작곡 TaKU.K
작사 TaKU.K
노래 GUMI

가사

安寧の日々は滑稽なヒビへ形を変える
안네이노 히비와 콧케이나 히비에 카타치오 카에루
안녕의 날들은 우스운 날들로 모습을 바꿔
エス・カーストの最下層
에스・카아스토노 사이카소오
에스・카스트의 최하층
トロイメライ覚め、カオスな今へと
토로이메라이 사메, 카오스나 이마에토
트로이메라이 눈을 떠, 카오스한 지금을 향해
終演間近の演目で足掻く有様、無様!
슈우엔 마지카노 엔모쿠데 아가쿠 아리사마, 부자마!
종연을 앞둔 목록에서 버둥대는 모습, 꼴사납네!
腐乱、ブラクラを踏み抜けば
후란, 부라쿠라오 후미누케바
부란, 악성코드를 밟아서 찔리면
破棄場が手を招く
하키조오가 테오 마네쿠
폐기장이 손을 흔들어
排せよ栄光、席を崩した
하이세요 에이코오, 세키오 쿠즈시타
배제하라 영광, 자리를 잃었어
廃せよ願望、縁を下した
하이세요 간보오, 엔오 쿠다시타
폐하라 원망, 인연을 끊었어
拝せよ劣等、支配者の御前なるぞ
하이세요 렛토오, 시하이샤노 고젠나루조
우러러라 열등, 지배자를 맞이할 것이다
采地の解放、盤面乱れて
사이치노 카이호오, 반멘 미다레테
영지의 해방, 형세가 혼란해져
才知の落陽、とうとう崩れて
사이치노 라쿠요오, 토오토오 쿠즈레테
재주의 낙양, 드디어 무너지고
見下す者は見下されていた
미쿠다스 모노와 미쿠다사레테이타
멸시하는 자는 멸시당하고 있었다
贖う術など知らなくて、
아가나우 스베나도 시라나쿠테,
속죄할 방법 따위는 몰라서,
僅かな繋がりすら切れ果てた
와즈카나 츠나가리스라 키레하테타
미약한 관계조차 끊어져버렸어
見る目が無く、無価値な
미루메가 나쿠, 무카치나
남의 눈이 없어, 무가치해
愚か者ばかりだな、と吐き血を吐く
오로카모노 바카리다나, 토 하키치오 하쿠
멍청한 사람들뿐이라며, 피를 토해
悪辣な香りが路地裏を染める
아쿠라츠나 카오리가 로지우라오 소메루
악랄한 향기가 뒷골목을 물들여
降り出した雨で肌は冷め、
후리다시타 아메데 하다와 사메,
내린 비로 피부는 식고,
心は湧いた憎悪で熱を出した
코코로와 와이타 조오오데 네츠오 다시타
마음은 솟아난 증오로 열이 났어
蒔いた憎しみが芽を出して、
마이타 니쿠시미가 메오 다시테,
뿌렸던 미움이 싹을 틔우고,
人々に絶望を振り撒けと、
히토비토니 제츠보오오 후리마케토,
사람들에게 절망을 흩뿌리고서,
呪詛のように唱えた言葉は
즈소노요오니 토나에타 코토바와
저주처럼 외치던 말은
誰にも届かずに消えてく
다레니모 토도카즈니 키에테쿠
누구에게도 닿지 못하고 사라져가
延命も、弁明も、許されることなく、
엔메이모, 벤메이모, 유루사레루 코토나쿠,
연명도, 변명도, 허용되지 않고,
憐れみすら手向けられず、
아와레미스라 타무케라레즈,
동정조차 바치지 못한 채,
道化には暗幕が下る
도오케니와 안마쿠가 쿠다루
익살꾼에게는 암막이 내려
惨憺たる日は閑散なる日が
산탄타루 히와 칸산나루 히가
참담한 날은 한산해진 날이
呑み干してゆく
노미호시테유쿠
삼켜가고 있어
終末色の末端で、
슈우마츠이로노 맛탄데,
종말색의 말단에서,
脆い、得体なき灯りが揺れてる
모로이, 에타이나키 아카리가 유레테루
무르고, 형체 없는 불빛이 흔들려
醜悪、癇癪、浅薄、不躾が滲んだ顔
슈우아쿠, 칸샤쿠, 센파쿠, 부시츠케가 니진다 카오
추악, 울화, 천박, 무례가 드러난 얼굴
違う、誰だ此の化け物は
치가우, 다레다 코노 바케모노와
틀려, 누구야 이 괴물은
恥、止まり知らず
하지, 토마리 시라즈
수치, 그칠 줄을 몰라
環境には妄言をつらつら並べ、
칸쿄오니와 보오겐오 츠라츠라 나라베,
환경에게 망언을 주절주절 늘어놓고서,
人間には侮蔑を込めて責任転嫁
닌겐니와 부베츠오 코메테 세키닌텐카
인간에겐 모멸을 담아 책임전가
自己愛で満たして、
지코아이데 미타시테,
자기애로 채우고서,
この愛こそ極上だと言立
코노 아이코소 고쿠죠오다토 코토타테
이 사랑이야말로 최고라는 핑계
嗚呼、御免 当然で失敬
아아, 고멘 토오젠데 싯케이
아아, 실례 당연하게 실례
語るまでもない
카타루마데모나이
이야기할 것도 없어
垂れ流れ、浸す世迷言
타레나가레, 히타스 요마이고토
아무렇게나 흘려보내, 흠뻑 젖은 넋두리
驕り、高めることが上手いこと
오고리, 타카메루 코토가 우마이코토
교만, 높일 수 있는 게 교묘한 것
壊れた玩具のように
코와레타 오모챠노 요오니
망가진 장난감처럼
己を崇め、讃えてを繰り返す
오노레오 아가메, 타타에테오 쿠리카에스
자신을 숭상하고, 계속해서 찬양해
嗄れた声と雨音の交合い
샤가레타 코에토 아마오토노 마구와이
쉰 목소리와 빗소리의 교합
溶け朽ちてく身体よりも
토케쿠치테쿠 카라다요리모
녹아내려 썩어가는 몸보다도
酸鼻な心が蠢いた
산비나 코코로가 우고메이타
처참한 마음이 꿈틀거렸어
賢しさが果てる娑婆になど
사카시사가 하테루 샤바니나도
영리함이 사라진 속세 따위
塵芥程の価値もないなと
치리아쿠타 호도노 카치모 나이나토
쓰레기 정도의 가치도 없다며
跡形もなくこの身を消してくれと
아토카타모나쿠 코노 미오 케시테쿠레토
흔적도 없이 이 몸을 없애달라고
笑いながら叫んだ
와라이나가라 사켄다
웃으며 외쳤어
分解が始まる 記憶も、身体も
분카이가 하지마루 키오쿠모, 카라다모
분해가 시작되는 기억도, 몸도
ちょっと待て、すぐ果てないだと?
춋토 마테, 스구 하테나이다토?
잠깐만, 바로 끝나지 않는다고?
後の祭り 記憶は剥がれて舞った
아토노 마츠리 키오쿠와 하가레테 맛타
이미 늦은 축제 기억은 벗겨져 흩날렸어
嘆願も虚しくやがては
탄간모 무나시쿠 야가테와
탄원도 공허하게 결국엔
言の葉すら紡げなくなってた
코토노하스라 츠무게나쿠낫테타
말조차도 자아낼 수 없게 됐어
唸り声 虚ろな目 不様な顔のまま
우나리고에 우츠로나 메 부자마나 카오노 마마
울리는 목소리 공허한 눈 보기 흉한 얼굴에
身体も剥がれる
카라다모 하가레루
몸조차 벗겨 떨어져
願いは叶い、全ては消え果てた
네가이와 카나이, 스베테와 키에하테타
소원이 이뤄지고, 모든 건 사라져버렸어
路地裏の骸は鼠が新たな住処にしてた
로지우라노 무쿠로와 네즈미가 아라타나 스미카니 시테타
뒷골목의 시체는 쥐가 새로운 집으로 삼고 있었어
愚か者だった
오로카모노닷타
바보였어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내용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