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몽루

정보

원본: http://www.nicovideo.jp/watch/sm12566954
원제: 雨夢楼
작곡: 히토시즈쿠P
작사: 히토시즈쿠P
사용 보컬로이드: 카가미네 린, 하츠네 미쿠

가사

儚い言葉ね
하카나이 고토바네
덧없는 말이네

「迎えに行くよ・・・待っていて」
「무카에니 이쿠요…맛테이테」
「데리러 갈게…기다려줘」

時を重ね 季節が巡っても、まだ
토키오 카사네 키세츠가 메굿테모, 마다
시간이 흐르고 계절이 돌고 돌아도, 아직도

信じて 待ってる
신지테 맛테루
믿으며 기다려

はらり 雪が舞う夜空 綻びた着物を着て
하라리 유키가 마우 요조라 호코로비타 키모노오 키테
펄럭이는 눈이 춤추는 밤하늘 낡은 기모노를 입고서

震える肩を寄せ合う 貧しい孤独な幼子
후루에루 카타오 요세아우 마즈시이 고도쿠나 오사나고
떨리는 어깨를 맞댔던 가난하고 고독했던 어린아이

明るく笑う瞳は 俯き憂う瞳は
아카루쿠 와라우 히토미와 우츠무키 우레우 히토미와
밝게 웃던 눈동자는 고개 숙이고 걱정하던 눈동자는

互いの傷を映して 生きることを誓った
타가이노 키즈오 우츠시테 이키루 코토오 치캇타
서로의 상처를 비추며 살아남을 것을 맹세했어

宵闇に誘うは 花魁草
요이야미니 사소우와 오이란소오
저녁 박명 속 유혹하는 기녀

甘い蜜に舞う 夜の蝶
아마이 미츠니 마우 요루노 쵸오
달콤한 꿀에 춤추던 밤의 나비들

綺麗な着物 なびかせて
키레이나 기모노 나비카세테
아름다운 기모노가 휘날리며

乱れて (咲かせて)
미다레테 (사카세테)
흐트러졌어 (피워보자)

誰より輝く華になって 魅せる
다레요리 카가야쿠 하나니 낫테 미세루
누구보다 빛나는 꽃이 되어 매료하자

ねえ、儚い言葉ね
네에, 하카나이 고토바네
그래, 덧없는 말이네

「ずっと、一緒にいようね」
「즛토, 잇쇼니 이요오네」
「항상, 함께 있자」

季節が巡って、大人になっても まだ
키세츠가 메굿테, 오토나니 낫테모 마다
계절은 돌고 돌아. 어른이 된대도 계속

信じていいの?
신지테 이이노?
믿어도 괜찮을까?

あの日から全て、始まった
아노 히카라 스베테, 하지맛타
그날부터 모든 게, 시작되었어

夕暮れに染まる 約束
유우구레니 소마루 야쿠소쿠
저녁노을에 물들어가는 약속

寂しい心、気付かれぬように
사비시이 코코로, 키즈카레누요오니
쓸쓸한 마음을, 눈치 채지 못하도록

醒めない夢に 溺れてる
사메나이 유메니 오보레테루
깨어 날 수 없는 꿈에 빠져들고 있어

黄昏に染まる街で 人知れずに恋をした
타소가레니 소마루 마치데 히토시레즈니 코이오 시타
황혼에 물드는 거리에서 남몰래 사랑을 했어

想いを告げることさえ 叶わずに ただ見つめる
오모이오 츠게루 코토사에 카나와즈니 타다 미츠메루
마음을 전하는 것조차 이루지 못하고 그저 바라보며

優しく笑う瞳の先に 微笑むその華
야사시쿠 와라우 히토미노 사키니 호호에무 소노 하나
상냥히 웃는 눈의 끝에는 미소를 짓는 그 꽃

密やかな恋心は 音をたてて 崩れた
히소야카나 코이고코로와 오토토 타테테 쿠즈레타
비밀스러운 연심은 소리를 내며 무너져버렸어

想い 想われが 常夜の調べ
오모이 오모와레가 도코요노 시라베
사랑하고 사랑받는 영원한 밤의 선율

色なき闇の幻想よ
이로나키 야미노 겐소오요
빛을 잃은 밤의 환상이여

“ 愛サレル” のが “ シアワセ” ならば
"아이사레루"노가 "시아와세"나라바
"사랑받는 것" 이 "행복" 이라면

ワタシは・・・ (アナタは・・・)
와타시와… (아나타와…)
나는… (당신은…)

誰よりずっと 幸せなはずなのに
다레요리 즛토 시아와세나 하즈나노니
누구보다도 훨씬 행복해야하는 것일 텐데

ああ 儚い言葉ね
아아 하카나이 고토바네
아아 덧없는 말이네

「迎えに行くよ・・・待っていて」
「무카에니 이쿠요… 맛테이테」
「데리러 갈게… 기다려줘」

「アイシテイル」と 言われる度に
「아이시테이루」토 이와레루 타비니
「사랑해」라는 말을 들을 때마다

生きる価値、確かめて
이키루 카치, 타시카메테
살아가는 가치, 알게 돼서

「でも、それなら何故 今すぐに
「데모, 소레나라 나제 이마스구니
「하지만, 그렇다면 어째서 지금 바로

攫っていってくれないの・・・?」
사랏테잇테 쿠레나이노…?」
데려가주지 않는 거야…?」

込み上げてきた 虚しい叫びは
코미아게테키타 무나시이 사케비와
북받쳐 올랐던 헛된 외침은

言葉にできず 消えていった
고토바니 데키즈 키에테잇타
말이 되지 못하고 사라졌어

夜明けとともに消えてく (偽物の愛の骸)
요아케토 토모니 키에테쿠 (니세모노노 아이노 무쿠로)
새벽과 함께 사라져가 (거짓된 사랑의 잔해)

全てが夢だったなら (泣かないでいられたのに)
스베테가 유메닷타나라 (나카나이데 이라레타노니)
모든 것이 꿈이었다면 (눈물도 흘리지 않았을 텐데)

「いつまでも待ってるから」 (宵闇に誓った約束は)
「이츠마데모 맛테루카라」 (요이야미니 치캇타 야쿠소쿠와)
「언제나 기다리고 있을 테니까」 (박명에 맹세했던 약속은)

儚い華とともに 消えた
하카나이 하나토 토모니 키에타
덧없는 꽃과 함께 사라졌어

遠い日の夕暮れ 約束 覚えてる?
토오이 히노 유우구레 야쿠소쿠 오보에테루?
먼 옛날의 해질녘 약속 기억하고 있어?

「二人で並んで歩こうね」
「후타리데 나란데 아루코오네」
「둘이서 같이 걸어가자」

きっと、いつか
킷토, 이츠카
분명, 언젠가

ああ 儚く消えてった
아아 하카나쿠 키에텟타
아아 덧없이 사라져가는

可憐な華と 初恋よ
카렌나 하나토 하츠코이요
가련한 꽃과 첫사랑이여

季節が巡って 大人になっても
키세츠가 메굿테 오토나니 낫테모
계절은 돌고 돌아 어른이 된대도

治らない傷跡 残して
나오라나이 키즈아토 노코시테
나을 수 없는 상처를 남기고서

夕暮れの夏の日 叶わない約束を今
유우구레노 나츠노 히 카나와나이 야쿠소쿠오 이마
해질녘의 여름 날 이룰 수 없는 약속을 지금

私は独り たった独りで
와타시와 히토리 탓타 히토리데
나는 홀로 그저 홀로

宛てもなく 待ち続ける
아테모 나쿠 마치츠즈케루
기약도 없이 기다리고 있어

夕暮れに誓ったまま
유우구레니 치캇타마마
저녁노을에 맹세했던

全てが夢だったなら・・・
스베테가 유메닷타나라…
모든 것이 꿈이었더라면…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다음의 라이선스를 따릅니다: Creative Commons Attribution-ShareAlike 3.0 Licen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