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조 년과 하룻밤 이야기

시리즈

KEMU VOXX

정보

원본: http://www.nicovideo.jp/watch/sm17520775
원제: 六兆年と一夜物語
작곡: kemu
작사: kemu
사용 보컬로이드: IA

가사

名も無い時代の集落の
나모 나이 지다이노 슈우라쿠노
이름도 없는 시대의 마을에

名も無い幼い少年の
나모 나이 오사나이 쇼우넨노
이름도 없는 어린 소년의

誰も知らないおとぎばなし
다레모 시라나이 오토기바나시
아무도 모르는 옛날이야기

生まれついた時から忌み子鬼の子として
우마레츠이타 토키카라 이미코 오니노 코토시테
태어났을 때부터 불길한 아이 오니의 아이로서

その身に余る罰を受けた
소노 미니 아마루 바츠오 우케타
그 몸에 넘칠 정도의 벌을 받았어

悲しい事は何も無いけど
카나시이 코토와 나니모 나이케도
슬픈 일은 아무 것도 없지만

夕焼け小焼け手を引かれてさ
유우야케 코야케 테오 히카레테사
노을이 희미해지고 손을 이끌어져서

知らない知らない僕は何も知らない
시라나이 시라나이 보쿠와 나니모 시라나이
몰라 몰라 나는 아무 것도 몰라

叱られた後のやさしさも
시카라레타 아토노 야사시사모
혼난 뒤의 다정함도

雨上がりの手の温もりも
아메아가리노 테노 누쿠모리모
비 갠 뒤 손의 따스함도

でも本当は本当は本当は本当に寒いんだ
데모 혼토와 혼토와 혼토와 혼토니 사무인다
하지만 사실은 사실은 사실은 정말로 추운걸

死なない死なない僕は何で死なない?
시나나이 시나나이 보쿠와 난데 시나나이?
죽지 않아 죽지 않아 나는 왜 죽지 않는 거야?

夢のひとつも見れないくせに
유메노 히토츠모 미레나이쿠세니
꿈도 하나 볼 수 없는 주제에

誰も知らないおとぎばなしは
다레모 시라나이 오토기바나시와
아무도 모르는 옛날이야기는

夕焼けの中に吸い込まれて消えてった
유우야케노 나카니 스이코마레테 키에텟타
석양 속으로 빨려 들어가서 사라졌어

吐き出す様な暴力と
하키다스요우나 보우료쿠토
토해내는 듯했던 폭력과

蔑んだ目の毎日に
사게슨다 메노 마이니치니
천대받던 눈들의 매일에

君はいつしかそこに立ってた
키미와 이츠시카 소코니 탓테타
너는 언제부턴가 그곳에 서있었어

話しかけちゃだめなのに
하나시카케챠 다메나노니
말을 걸면 안 되는데

「君の名前が知りたいな」
「키미노 나마에가 시리타이나」
「너의 이름이 알고 싶어」

ごめんね名前も舌も無いんだ
고멘네 나마에모 시타모 나인다
미안해 이름도 혀도 없어

僕の居場所はどこにも無いのに
보쿠노 이바쇼와 도코니모 나이노니
내가 서있을 곳은 어디에도 없는데

「一緒に帰ろう」手を引かれてさ
「잇쇼니 카에로우」 테오 히카레테사
「같이 돌아가자」 손을 이끌어져서

知らない知らない僕は何も知らない
시라나이 시라나이 보쿠와 나니모 시라나이
몰라 몰라 나는 아무 것도 몰라

君はもう子供じゃないことも
키미와 모우 코도모쟈 나이코토모
너는 이제 어린 아이가 아니라는 것도

慣れない他人の手の温もりは
나레나이 히토노 테노 누쿠모리와
낯선 다른 사람의 손의 따스함은

ただ本当に本当に本当に本当のことなんだ
타다 혼토니 혼토니 혼토니 혼토노 코토난다
다만 정말로 정말로 정말로 진짜인 거야

やめないやめない君は何でやめない?
야메나이 야메나이 키미와 난데야메나이
그만두지 않아 그만두지 않아 너는 왜 그만두지 않는 거야?

見つかれば殺されちゃうくせに
미츠카레바 코로사레챠우 쿠세니
들키면 죽어버리게 될 텐데

雨上がりに忌み子がふたり
아메아가리니 이미코가 후타리
비가 갠 뒤에 불길한 아이가 두 명

夕焼けの中に吸い込まれて消えてった
유우야케노 나카니 스이코마레테 키에텟타
석양 속으로 빨려 들어가서 사라졌어

日が暮れて夜が明けて
히가 쿠레테 요루가 아케테
날이 저물고 밤이 되었어

遊びつかれて捕まって
아소비 츠카레테 츠카맛테
놀다가 지쳐 잡혀버리고

こんな世界僕と君以外
콘나 세카이 보쿠토 키미 이가이
이런 세계에 나와 너 이외에는

皆いなくなればいいのにな
민나 이나쿠나레바 이이노니나
전부 없어져버리면 좋을 텐데

皆いなくなればいいのにな
민나 이나쿠나레바 이이노니나
전부 없어져버리면 좋을 텐데

しらないしらない声が聞こえてさ
시라나이 시라나이 코에가 키코에테사
모르는 모르는 목소리가 들려와

僕と君以外の全人類
보쿠토 키미 이가이노 젠진루이
나와 너 이외의 전인류

抗う間もなく手を引かれてさ
아라가우 마모나쿠 테오 히카레테사
저항할 틈도 없이 손을 이끌어져서

夕焼けの中に吸い込まれて消えてった
유우야케노 나카니 스이코마레테 키에텟타
석양 속으로 빨려 들어가서 사라졌어

知らない知らない僕は何も知らない
시라나이 시라나이 보쿠와 나니모 시라나이
몰라 몰라 나는 아무 것도 몰라

これからのことも君の名も
코레카라노 코토모 키미노 나모
앞으로의 일도 너의 이름도

今は今はこれでいいんだと
이마와 이마와 코레데 이인다토
지금은 지금은 이걸로 된 거라며

ただ本当に本当に本当に本当に思うんだ
타다 혼토니 혼토니 혼토니 혼토니 오모운다
단지 정말로 정말로 정말로 정말로 생각했어

知らない知らないあの耳鳴りは
시라나이 시라나이 아노 미미나리와
모르는 모르는 그 이명은

夕焼けの中に吸い込まれて消えてった
유우야케노 나카니 스이코마레테 키에텟타
석양 속으로 빨려 들어가서 사라졌어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콘텐츠는 다음의 라이선스를 따릅니다: Creative Commons Attribution-ShareAlike 3.0 Licen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