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질녘 예스터데이

정보

夕景イエスタデイ
출처 sm21513190
작곡
작사
노래 IA

가사

注ぐ太陽浴びて 楽しげに
소소구 타이요오 아비테 타노시게니
쏟아지는 햇빛을 맞으며 즐거운듯이
はしゃぐ人の顔を
하샤구 히토노 카오오
떠드는 사람들의 얼굴을
睨みながらに 横切っていく
니라미나가라니 요코깃테이쿠
노려보면서 가로질러가
徹夜明けの朝で
테츠야아케노 아사데
밤을 샌 뒤의 아침에
腹が立って 憮然な私の目を
하라가 탓테 부젠나 와타시노 메오
짜증이 나서 무심한 내 눈을
避けた人の先に
사케타 히토노 사키니
피하는 사람들 앞에
「おはよう」って言って 伸びをする
「오하요옷」테 잇테 노비오 스루
「안녕」이라고 말하며 기지개를 켜는
寝癖立ってる あいつが立ってた
네구세 탓테루 아이츠가 탓테타
머리가 헝클어진 그 녀석이 있었어
気がついたら 目が合う様な
키가 츠이타라 메가 아우요오나
정신을 차리니 눈이 마주쳤다는
淡い恋だなんて 興味も湧かないな
아와이 코이다난테 쿄오미모 와카나이나
아련한 사랑이라니 흥미도 생기지 않아
だけど なんでだろう
다케도 난다로오
하지만 어째서일까
顔を見れない
카오오 미레나이
얼굴을 못 보겠어
「関係ないよ、だって…あぁ、腹が立つ!」
「칸케이나이요, 닷테…아아, 하라가 타츠!」
「상관없어, 왜냐면…아아, 짜증나!」
見つけた太陽 睨みつけて
미츠케타 타이요오 니라미츠케테
찾아낸 태양을 노려보면서
高鳴った胸に 蓋したって
타카낫타 무네니 후타시 탓테
두근대는 가슴을 덮어 감춰도
この感情抑えられないな 気持ち悪くって
코노 칸죠오 오사에라레나이나 키모치와루쿳테
이 감정을 억누를 수가 없어, 기분이 나빠서
なんだろう 変な気持ちだ
난다로오 헨나 키모치다
대체 뭘까, 이상한 기분이야
wow wow wow
워 워 워
wow wow wow
態度が顔に出ちゃって
타이도가 카오니 데챳테
태도가 얼굴에 드러나
謎に緊張しちゃって 声が裏返った
나조니 킨쵸오시챳테 코에가 우라가엣타
왠지 모르게 긴장해서 목소리가 갈라졌어
「この状況もう分かんないよ!頭にくる!」って
「코노 죠오쿄오 모오 와칸나이요 아타마니 쿠룻!」테
「더 이상 무슨 상황인지 모르겠어 열 받아!」라니
なんだか 馬鹿な私だ
난다카 바카나 와타시다
왠지, 나 바보 같네
教室は今日も平凡でアクビが出る
쿄오시츠와 쿄오모 헤이본데 아쿠비가 데루
교실은 오늘도 평범해서 하품이 나와
二人きりの窓辺
후타리키리노 마도베
단 둘만 있는 창가
気にしちゃうんだよ 暇な態度で
키니 시챠운다요 히마나 타이도데
신경을 쓰게 돼, 한가한 태도로
ラジオを流しても
라지오오 나가시테모
라디오를 틀어놔도
立ち上がった私は 油断していて
타치아갓타 와타시와 유단시테이테
일어선 나는 방심하고 있었어서
露骨にバレてしまう
로코츠니 바레테시마우
노골적으로 들키게 돼
聴いたフリしていた
키이타 후리시테이타
듣는 척하고 있던
ヘッドフォンが
헷도혼가
헤드폰이
ずっと何処にも繋がってない事
즛토 도코니모 츠나갓테나이 코토
계속 아무데도 연결되어있지 않았다는 걸
「時が経てば 忘れる様な
「토키가 타테바 와스레루 요오나
「시간이 지나면 잊어버릴
そんなもんでしょ」って どこかで強情で
손나 몬데숏」테 도코카데 고오죠오데
그런 거잖아」라며 어딘가에서 고집을 부려
だけどなんでかな
다케도 난데카나
하지만, 왜일까
口に出せない
쿠치니 다세나이
입을 열 수가 없어
腹立っていたって、言葉も出ない
하라탓테이탓테, 코토바모 데나이
짜증을 내봤자, 말도 나오질 않아
慎重に「態度で伝えよう」って
신쵸오니 「타이도데 츠타에요옷」테
신중하게 「태도로 전달하자」라며
言葉を封じ込んで 今日も空回った
코토바오 후우지콘데 쿄오모 카라마왓타
말을 담아두고서 오늘도 겉돌았어
「この感じ、続くのなら悪くもない?」って
「코노 칸지, 츠즈쿠노나라 와루쿠모 나잇?」테
「이런 느낌이, 계속된다면 괜찮지 않아?」라니
なんだか 随分弱気ね
난다카 즈이분 요와키네
왠지, 꽤나 나약하네
wow wow wow
워 워 워
wow wow wow
「なんかご機嫌だね」って
「난카 고키겐다넷」테
「왠지 기분 좋아 보이네」라니
「腹立ってるの解んないの?」って頬をつねった
「하라탓테루노 와칸나이놋?」테 호오오 츠넷타
「화나있는 거 안보여?」라며 뺨을 꼬집었어
鈍感なその態度 気に食わないんだ
돈칸나 소노 타이도 키니 쿠와나인다
둔감한 그 태도가 마음에 안들어
どうしよう 今日がもう終わっちゃう
도오시요오 쿄오가 모오 오왓챠우
어쩌지, 오늘이 벌써 끝나가
もう一回 太陽睨みつけて
모오 잇카이 타이요오 니라미츠케테
한 번 더 태양을 노려보면서
「沈むのちょっと待ってよ」って
「시즈무노 춋토 맛테욧」테
「저무는 건 잠깐만 기다려」라며
息吸い込んだ
이키 스이콘다
숨을 들이쉬었어
高鳴った胸が苦しくって
타카낫타 무네가 쿠루시쿳테
두근대는 가슴이 괴로워서
なんだか突飛な気持ちだ
난다카 톳피나 키모치다
왠지 이상한 기분이야
「伝えたいよ」って 走り出した
「츠타에타이욧」테 하시리다시타
「전하고 싶어」라며 달려나갔어
この感情もう解らないよ 爆発しそうだ
코노 칸죠오 모오 와카라나이요 바쿠하츠시소오다
이 감정, 더는 모르겠어, 터질 것만 같아
太陽が 沈む前に
타이요오가 시즈무 마에니
태양이 저물기 전에
なんとか 伝えたいから
난토카 츠타에타이카라
어떻게든 전하고 싶으니까
どうにかしてよ 神様……
도오니카 시테요 카미사마……
어떻게든 해주세요 신님……

댓글

새 댓글 추가
따로 명시하지 않는 한에서 이 사이트의 모든 내용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 3.0 라이선스를 따릅니다.